횡성군, 청소년의 달 유해환경 개선 및 아웃리치 활동 추진
횡성군, 청소년의 달 유해환경 개선 및 아웃리치 활동 추진
  • 이미예 기자
  • 승인 2019.05.15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횡성군
[중앙뉴스미디어] 횡성군이 ‘청소년의 달’을 맞아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활동에 나선다.

군은 경찰서, 교육지원청, 시민단체와 합동으로 오는 16일 학교정화구역 및 생활주변 청소년유해업소에서 점검 및 계도활동을 실시한다.

하굣길 학교주변 및 번화가 노래방·PC방 등에서 빈번히 일어나는 친구들끼리 음주·흡연, 거리배회 청소년 거리상담 등 청소년 일탈행위를 사전에 차단하고 건전한 학교생활 유도를 병행한다.

청소년 유해표시 부착 여부 및 주류·담배 등 판매행위, 청소년 출입·고용 금지업소에서의 위반행위, 불건전 광고 및 청소년 대상 불법 전단지 배포·게시 행위가 중점 점검 및 계도 대상이다.

또한 관내 버스정류장의 BIS시스템 및 홍보스크린을 활용 청소년 음주 흡연 예방 홍보 콘텐츠를 5~6월에 집중적으로 송출해 청소년이 안전한 지역사회 분위기를 조성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청소년 유해환경 해소와 보호의식 확산을 위해 지역사회 구성원 모두가 관심을 갖고 협조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