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19-12-13 11:30 (금)
  • ▶ 미디어라이프
  • 도교육청 내부형 교장 공모제, 문제점 지적
    도교육청 내부형 교장 공모제, 문제점 지적
    • 이미예 기자
    • 승인 2019.11.22 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진 의원, 행정사무감사에서 지적
    ▲ 이진 의원
    [중앙뉴스미디어] 경기도의회 제1교육위원회 이 진 의원은 지난 21일 교육정책국, 교육과정국을 대상으로 한 2019년 행정사무감사에서 “도교육청, 내부형 교장 공모제 문제점이 많다며 보완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진 의원은 “교감은 학교의 차상관리자로 교장을 보좌하고 교무를 관리하며 교장이 직무를 수행하지 못할 경우 교장의 직무를 대행하는 등 그 위치가 막중한데, 내부형 교장 공모로 평교사가 교장이 되면 교감이라는 관리자로서의 역할을 경험하지 않아 학교 관리의 전문성이 부족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현재 자격이수 교육시간은 교감 90시간, 교장 180시간으로써, 무자격공모교장들에게 180시간외에 추가 90시간을 받을 수 있도록 해 전문성을 좀 더 배양할 수 있도록 보완하는 제도가 필요하다”고 주문했다.

    조도연 교육정책국장은 답변을 통해 “교감 집합 직무연수로 하는 것은 쉽지 않지만 역량강화 연수나 별도의 프로그램를 통해서 충분히 함양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 의원은 “혁신학교를 성공적으로 운영했음에도 불구하고 재지정이 안 되거나 또는 되었을 때 예산확보가 되지 않을 경우, 연속해서 과정을 할 수 있는지에 대해서도 도교육청에서 고민하고 대책 마련이 있어야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