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종합뉴스

전체기사 보기

구리시, 코로나19 대비 2021년 문화관광해설사 활동 회의 가져

문화관광해설사 2021년 활동 계획, 역사와 문화 도시 이야기 펼쳐 나가

 [ 중앙뉴스미디어 ] 구리시는 25일 시청 대강당에서 구리시 역사문화관광을 소개하는 문화관광해설사(회장 이면옥) 16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활동을 정리하고 2021년도 활동 계획 논의를 위한 회의를 진행했다. 이번 회의는 코로나19 상황에 대비한 단계별·상황별·관광지별 사전 안내 및 맞춤형 사전 해설 서비스 실시를 위한 다양한 계획들을 확정 짓고 본격적인 활동을 개시하고자 실시했다. 올해에는 현재 운영 중인 아차산(고구려대장간마을), 동구릉, 망우리 역사공원 등 3곳의 해설지 외에 테마가 있는 신규 해설지 개발을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구리시 야행(夜行), 먹거리 투어, 골목길 투어, 동구릉 왕비열전, 내 고장 독립운동가 탐방 등 다양하고 풍성한 이야기로 우수한 해설지를 개발·선정하여 정식 해설코스로 발굴할 예정이다. 또한 상반기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문화 유적지에 가볼 수 없는 상황을 고려하여 문화관광해설사들이 아차산 보루군(사적 제455호)를 안내하는 영상을 제작하고, 하반기에는 한용운, 방정환 등 독립운동가 등이 잠들어 계신 망우리 공원 해설 홍보 영상을 제작하여 구리시 유튜브 해피GTV를 통한 홍보도 추진한다. 이면옥

부천시, '코로나 블루스’ 담은 도시 일상

부천문화재단, ▲도시다감 : 감정사전 ▲도시유영 등 시민작품집

 [ 중앙뉴스미디어 ] 코로나 속 부천 이야기가 발간됐다. 부천문화재단은 코로나19와 공존한 시민 삶과 감정을 담은 작품집 「도시다감 : 청소년 감정사전」과 「도시유영 : 코로나 블루스」를 공개했다. 시민들은 자신의 삶과 정서적 경험, 기억 등을 다양한 예술방식으로 표현하고 문화도시 일상 기록으로 담아냈다. 「도시다감 : 감정사전」은 문화도시 부천의 지향점인 ‘말할 수 있는 도시, 귀담아 듣는 도시’를 실천하기 위해 2018년부터 해마다 발간한 책이다.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지난 책에 이어 청소년 대상의 이번 감정사전은 코로나19로 달라진 일상과 가족, 친구, 진로 등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를 담아냈다. 참여 작가는 부천 내동중학교, 부일중학교, 석천중학교 2~3학년 학생 233명이며, 간절과 행복 등 121가지 감정단어에 대한 짧은 수필 246편을 담았다. 「도시유영」은 최근 사회·지역적 관심을 도시 서사로 수집하는 기록 네트워크 사업이다. 동네책방 등 마을의 예술창작공간을 이야기 수집소로 발굴하고, 시민작가와 지역예술가들이 이야기꾼으로 작품을 만들어 전시를 통해 시민과 공유한다. 용서점, 수봉화실, 소소박 등 3곳이 이번 이야기 수집소로 참여

경계를 넘어 모두의 미래를 여는 평화누리 김포교육 실현

김포시, ‘혁신교육지구 시즌 Ⅲ’ 출발

 [ 중앙뉴스미디어 ] 김포시가 2021년 3월부터 2026년 2월까지 향후 5년간 「김포혁신교육지구 시즌Ⅲ」를 추진한다. 시는 지난 21일 몽실학교(구 김포교육지원청)에서 김포교육지원청(김포교육장 정경동)과 김포혁신교육지구의 세부추진사업과 예산을 담은 부속합의서를 체결하고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과 서면으로 업무협약(MOU)도 체결했다. 두근두군 기대가 되는 김포시의 혁신교육지구 사업을 살펴보자. ▶ 김포혁신교육지구 시즌Ⅲ 어떻게 추진되나 김포시는 2019년부터 학교와 지역사회가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협력하는 지역공동체 구축을 위해 경기도교육청과 협약을 맺고 혁신교육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 3월부터 추진되는 혁신교육지구 시즌 Ⅲ는 「경계를 넘어 모두의 미래를 여는 평화누리 김포교육」이라는 비전 아래 ‘지역의 특색을 반영한 미래교육 체제 구축’, ‘학교와 마을의 교육협력을 통한 혁신교육 생태계 강화’, ‘지역교육거버넌스를 통한 교육자치 실현’ 세 가지 목표로 운영된다. 이를 위해 시는 2021년 본예산에 47억 원을 편성해 지원한다. 「혁신교육지구 시즌Ⅱ」는 지속 가능한 지역사회교육 인프라 구축과 학교와 마을이 함께하는 지역공동체 구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