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20-01-26 06:10 (일)
  • ▶ 미디어라이프
  • 경기도의회 양평상담소 이영주 도의원, 서종~마석 간 버스노선 신설을 위한 관계자 간담회 개최
    경기도의회 양평상담소 이영주 도의원, 서종~마석 간 버스노선 신설을 위한 관계자 간담회 개최
    • 이미예 기자
    • 승인 2020.01.16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기도의회 양평상담소 이영주 도의원, 서종~마석 간 버스노선 신설을 위한 관계자 간담회 개최
    [중앙뉴스미디어] 이영주 도의원은 지난 15일 경기도의회 양평상담소에서 양평 서종과 남양주 마석을 잇는 버스노선 신설 방안을 찾기 위해 경기도 버스정책과, 양평군 교통과, 남양주시 대중교통과, 금강고속, KD운송그룹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개최했다.

    서종~마석 간 버스노선 신설은 양서면, 서종면 지역 중학교 졸업생들이 마석, 호평 등 남양주 소재 고등학교로 통학하는 경우가 늘어나고 유동 인구도 늘어나는 상황에서 매우 시급한 현안으로 떠올랐다.

    이영주 의원은 “양평은 고교 비평준화 지역으로 양서면이나 서종면 지역 학생들이 지리적으로 가까운 남양주시 소재 고등학교로 진학하는 경우가 늘어나고 있는데, 마땅한 대중교통이 없어 자원봉사자들이 학생들을 돕고 있다 공공 차원의 대책을 마련해야 하는데 쉽지 않다 또 학생 뿐 아니라 두 지역을 오가는 주민들도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어떤 식으로든 버스노선 신설 방안을 찾아야 한다”며 경기도와 양평군, 남양주시 관계자들의 적극적인 대응을 요청했다.

    김상수 경기도 버스정책과장과 여근구 양평군 교통과장은 경춘고속도로를 이용하는 노선을 신설할 경우 모든 좌석에 안전벨트가 부착된 버스만 운행 가능함으로 좌석형 버스나 안전벨트가 부착된 버스를 투입해야 하고 적자 노선일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버스업체에 대한 지원 방안도 확보해야 한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문형기 금강고속 양평영업소장과 송영규 KD운송 기획조정실 차장, 한병혁 경기도 버스정책과 주무관 등 전체 참석자들의 의견을 종합하며 이영주 의원은 단기적으로는 해당 구간을 오가는 행복버스를 투입하는 방법에 대해 양평군의 검토를 요청했고 장기적으로 버스노선을 신설할 수 있는 조건을 만들어가자는 공동의견을 이끌어냈다.

    이영주 의원은 “행복버스 운행 구간을 양수~마석으로 연장하고 행복버스 마련과 운영을 위해 필요한 재원 확보를 위해 경기도와 양평군 간 협력을 뒷받침할 것”이라며 “각자 힘든 사정이 있겠지만 주민 한명 한명의 필요와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는 공동의 노력”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