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구리시적십자, 구리전통시장 ‘마스크 착용 의무화’ 캠페인 전개

URL복사

코로나19 확산 방지 ‘올바른 마스크 착용 자발적 의무화’ 추진

 

[ 중앙뉴스미디어 ] 구리시는 지난 16일 대한적십자사봉사회 구리지구협의회 주관으로 함정현 적십자회장 등 2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구리전통시장에서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마스크 착용 의무화 캠페인을 전개했다.


이번 캠페인은 ‘마스크 착용 자발적 의무화’테이블 세팅지 10,000장을 시장 인근 다중이용시설(식당 및 카페 등 50개 업소)이 가장 한산한 시간에 방문하여 업소마다 200매씩 배부했고, 실외밀집장소 시민 대상으로는 휴대폰 거치대 및 손소독 물티슈를 각각 400개씩 무료로 나눠줬다.


함정현 회장은 “오늘 행사를 통해 구리시민이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여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동참하여 주셨으면 좋겠다”며, “앞으로 11월 11일까지 매주 수요일마다 구리역에서 출근길 시민 대상 마스크 착용 캠페인을 실시하여 구리시민이 건강을 유지하여 행복한 삶을 영위하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코로나19 여파 속에서 적십자 회원 한분 한분이 사명감을 갖고 밤낮없이 봉사해 주신 것에 대해 감사하다”며 “전국이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로 완화되었지만 마스크 착용 의무화 인식 개선이 안전한 사회를 지키는 방법이라며 지속적인 참여와 홍보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대한적십자사봉사회 구리지구협의회는 지난 3월부터 관내 방역활동과 함께 자가격리자들에게 긴급구호물품을 가가호호 전달하고 있으며 재가노인복지시설 마스크 전달과 시장경제 활성화를 위한 전통시장 장보기 등을 통하여 지역사회 바이러스 차단에 뜻을 함께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