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오산세교종합사회복지관, 서울떡집과 함께 한가위 추석맞이 송편 전달

URL복사

 

[ 중앙뉴스미디어 ] 오산세교종합사회복지관(관장 강대봉)은 28일 서울떡집(대표 진근성, 수청로 소재)과 함께 추석을 맞이하여 저소득 20가정에게 특식(송편)을 지원했다.


특식지원을 통해 정서적 지원이 필요한 한부모 가정, 독거노인세대에 따뜻한 마음이 담긴 송편을 직접 전달함으로써 코로나19로 인한 힘든 상황을 잠시나마 잊고 풍성한 추석을 훈훈하게 보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서울떡집 진근성 대표는“2018년 명절마다 오산세교종합사회복지관과 함께 지역의 어려운 사람들에게 나눔을 실천하였는데 이번 추석에는 코로나19로 인해 더 뜻깊은 마음으로 동참했다.”며,“유독 올해는 코로나19로 몸과 마음이 힘들지만, 맛있는 송편을 가족들과 함께 드시면서 즐거운 한가위를 보내셨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이날 특식을 전달받은 어르신은“요즘 코로나19로 밖에 나가지 못하고 집에서만 생활을 하였는데, 복지관과 떡집에서 송편을 선물해줘서 추석인 것이 몸소 느껴지고 감사하다.”고 말했다.


강대봉 관장은“코로나19의 상황 속 어느 때보다 마음을 가까이하는 것이 중요하다. 어려운 시기에 지역사회를 위해 후원과 나눔에 동참해준 서울떡집에 감사를 드린다. 앞으로도 지역주민과 동행하는 복지관이 되겠다.”라고 전했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