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조엘, 이미지나인과 전속계약 “연기자 변신”

URL복사

[ 중앙뉴스미디어 ] 아이돌 그룹 BTL 출신 조엘(본명 LANE Joel Jay) 이 새 둥지를 틀고 연기자로 변신한다.



이미지나인컴즈는 17일 “조엘과 전속계약을 맺고 새로운 길을 함께 걷기로 했다”며 “앞으로 연기자로 드라마와 영화를 통해 만날 예정이다”고 밝혔다.


​이어 “가수 데뷔 전부터 연기자의 꿈을 갖고 준비해왔던 만큼 내년 상반기 예정된 드라마와 영화를 통해 배우 조엘로 만나게 될 예정이다”고 밝혔다.


조엘은 한국인 어머니와 미국인 아버지 사이에서 태어나 고등학교 2학년까지 미국에서 생활했다. 아버지의 주한미군 복무를 계기로 한국에 정착해 연기자를 준비하다 가수 데뷔의 기회가 생겨 2014년 보이그룹 BTL로 데뷔했다.


팀 활동이 종료된 뒤 배우로 변신을 준비하며 국제행사 MC, 성우, 광고모델 라디오 DJ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을 시작했다. 최근 E채널 ‘탑골 랩소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등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자연스러운 발음과 능숙한 한국어 표현력으로 주목을 받기도 했다.


특히 조엘은 소녀시대 효연, 써니, 러블리즈 미주, 케이가 게스트로 출연한 ‘대한외국인’에서 특별한 개인기를 선보여 주목을 받았다.


​영화 ‘다크나이트’ 배트맨과 조커의 대화를 혼자 성대모사 해 게스트와 MC, 패널들을 모두 놀라게 한 것. 조엘은 크리스찬 베일의 굵고 허스키한 목소리와 히스 레저의 불안하고 공격적인 말투를 완벽하게 모사할 뿐 아니라 두 캐릭터의 표정까지 완벽하게 따라해 큰 박수를 받았다.


한편 이미지나인은 개그맨 지상렬, 방송인 조은나래 등이 소속 됐으며 매니지먼트뿐 아니라 다양한 방송 프로그램을 기획, 제작하고 있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