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돼지열병 완벽 차단 방역을 위한 관·군 협력체계 강화
아프리카돼지열병 완벽 차단 방역을 위한 관·군 협력체계 강화
  • 이미예 기자
  • 승인 2019.10.08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완벽 차단 방역을 위한 관?군 협력체계 강화
[중앙뉴스미디어] 여주시은 인천 및 경기북부에서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 완벽 차단 방역을 위해 군부대를 직접 방문하여 군부대로부터 차단 방역에 필요한 병력에 대한 적극 지원 받는 등 관·군 협력체계를 강화했다.

여주시장 이항진은 지난 4일 이천시 장호원 소재 육군 제7군단 및 7일 대신면 소재 육군 제62여단을 방문해 군단장 및 62여단장을 만나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방역에 군장병 지원에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앞으로 지속적인 병력지원을 협의했다.

군부대에서도 국가재난사태로 사안이 심각한 만큼 군 가용병역을 최대한 동원해 지속적으로 지원 하겠다고 협약해 아프리카돼지열병 완벽 차단 방역을 위해 여주시와 7군단, 62여단 등 관·군 협력체계를 강화했다.

여주시는 아프리카돼지열병의 완벽 차단을 위해 지난 9월 19일부터 재난안전댁책본부를 설치 운영하고, 거점소독초소, 이동통제초소, 농가초소 등 총 1일 기준 599명의 인력을 투입하고 있으며, 육군 제7군단이 장병 210명 35개소를, 육군 62여단이 장병 76명 19개소 농가초소에 각각 병력을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