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D. 2020-04-01 23:40 (수)
  • ▶ 미디어라이프
  • 시흥시청 직장어린이집 보육교사 확진환자의 접촉자 모두 음성판정, 행정수행 이상무
    시흥시청 직장어린이집 보육교사 확진환자의 접촉자 모두 음성판정, 행정수행 이상무
    • 이미예 기자
    • 승인 2020.03.27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시흥시청
    [중앙뉴스미디어] 시흥시는 시청 직장어린이집 보육교사인 안산시 8번 확진환자의 접촉자 50명과 간접 접촉자인 원아가족 60명이 코로나19 검사결과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27일 밝혔다.

    시는 지난 24일 확진환자 발생 직후 감염자 최소화를 위해 해당 어린이집을 폐쇄하고 2차에 걸쳐 방역을 실시했으며 원아, 교직원, 가족들을 자가격리 조치하고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했다.

    검사 결과, 110명 전원 음성판정을 받아 코로나19 방역 등 당면 현안업무를 차질 없이 추진할 수 있게 됐다.

    시는 추가 감염 예방을 위해 4월 7일까지 해당 어린이집을 폐쇄한다.

    자가격리자로 확정된 원아, 보육교사 및 보육종사자, 학부모 등 접촉자 50명은 자가격리를 유지하고 자가격리자와 거소를 같이하는 공무원은 격리기간동안 감염예방 및 행정인력 누수 최소화를 위해 재택근무로 업무를 수행하도록 했다.

    시흥시청 직장어린이집은 휴원 중이었으나 맞벌이 직원 육아문제 해소를 위해 긴급보육을 실시하던 중이었으며 등원 원아는 대부분은 맞벌이 가정인 것으로 확인됐다해당 어린이집은 코로나19관련 보육지침을 엄격히 준수해 왔으며 별도 소독기계를 구매해 하원 후 주말을 포함해 매일 소독을 실시하고 소독, 마스크 착용 및 손소독 생활화, 발열체크 등 감염예방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해왔다.

    시는 자가격리자에 대해서 격리기간동안 자가격리지침을 준수토록 할 것이며 주소지 관할 방역기관에서 확산방지를 위한 지속적인 관리를 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더욱 엄중한 경각심을 갖고 구석구석 방역관리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